이슈

'거래절벽' 서울아파트 열흘새 매물 9% 증가 신고가 거래 이어지나 1억 떨어진 단지도 나와 정부 공급정책 효과 발휘할지 '촉각'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서울 아파트 단지. /뉴스1 서울 아파트 시장에서 '거래절벽'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다. 집값을 내리지 않으려는 집주인과 집값이 내려가길 기다리는 매수자 간의 신경전이 이어지는 양상이다. 시장은 뚜렷한 방향성을 드러내지 못한 채 신고가 거래와 전고점보다 수천만원 내린 거래가 동시에 이뤄지는 모습을 보이는 중이다.매물 조금씩 쌓이는 중…집값 조정받나? 26일 서울시 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2월 서울의 아파트 매매는 이날까지 1097건 이뤄진 것으로 신고됐다. 서울 아파트 거래량은 지난해 6월 1만6603건으로 정점을 찍은 뒤 6·17대책과 7·10대책 등의 영향으로 7월 1만644건에서 9월 3697건으로 크게 주저앉았다가 10월 4376건, 12월 7514건으로 다시 증가했다. 그...
사진=씨넷 애플의 분기 매출이 사상 처음으로 1000억 달러를 넘어섰다고 씨넷 등 주요 외신들이 27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27일 애플은 2021 회계연도 1분기(2020년 10월~12월) 실적을 발표했다. 애플의 2021 회계연도 1분기 매출은 1114억 달러를 기록해, 전년 동기 매출 918억 달러에 비해 21% 상승한 수치를 보였다. 수익은 전년 대비 약 30% 증가한 288억 달러를 올렸고 같은 기간 주당순이익(EPS)은 1.68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월가 분석가들의 추정치를 웃돈 수치다. 야후 파이낸스(Yahoo Finance)가 사전에 진행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월가 전망치는 매출 1033억 달러, 주당 순이익 1.41달러였다. 아이폰 매출은 작년 같은 기간 560억 달러에서 17% 이상 증가한 656억 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지속적인 확산에도 불구하고 많은 고객들이 연말 쇼핑 시즌에 아이폰12를 구매하면서 판매량이 급증한 것으로 알려졌다. 팀 쿡 애플...
콜오브듀티: 블랙옵스 콜드 워는 2020년 미국에 출시된 게임 중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지난해 미국 게임시장 이용자 지출이 569억 달러에 달했다고 영국 게임산업 매체 게임인더스트리가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시장조사 기업 NPD의 보고서를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20년 미국 게임시장 이용자 지출은 전년대비 27% 증가한 569억 달러(약 62조 7천900억 원)였다. 이 중 콘솔, 클라우드 게임, 모바일, 휴대용 게임기, PC, VR 등 플랫폼 전반에 걸친 패키지와 디지털 다운로드 및 DLC를 포함한 게임 소프트웨어 지출은 전체의 86%인 490억 달러(약 54조 715억 원)였다. 게임 소프트웨어 지출은 전년 대비 26% 늘어났다. 가장 많이 팔린 게임은 액티비전블리자드의 콜오브듀티 블랙옵스 콜드워였으며 그 뒤를 콜오브듀티 모던워페어가 자리했다. 콜오브듀티 프랜차이즈는 12년 연속 미국 내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3위부터 5위까지는 모여...
한국⋅일본, 브로드밴드 쓰는 가정 두자릿수 점유율 달성" 한국과 일본이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의 올해 3분기 성장에 일등공신이 됐다는 분석이다. 특히 3분기 전 세계 신규 가입자의 46%가 한국, 일본을 포함한 아태 지역인 것으로 나타났다. 20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넷플릭스는 이날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주주들에게 보낸 편지에서 한국과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지역 가입자가 처음으로 이 회사의 전체 유료 가입자 증가를 이끈 최대 공신이 됐다고 밝혔다. 아태 지역 가입자는 전 세계 신규 가입자의 46%를 차지했고, 아태 시장의 매출액은 작년 동기보다 66% 상승했다. 넷플릭스 화면 캡처 넷플릭스는 서한에서 "우리는 이 지역에서 거두고 있는 진전, 그리고 특히 한국과 일본에서 브로드밴드(인터넷)를 쓰는 가정에서 두 자릿수 점유율을 달성한 점에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넷플릭스의 한국 유...
MCN 스타트업 샌드박스네트워크 국내 유튜브 트래픽의 15% 나와 장삐쭈·떵개떵 등 크리에이터 410팀 소속 제작·관리·법률 등 활동 전반 지원 현지 법인 세우고 中 시장 진출 조회수 40% 이미 해외에서 나와 이필성 샌드박스네트워크 대표가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사업 계획을 설명하고 있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월 26억 회. MCN(다중채널네트워크) 스타트업 샌드박스네트워크에 소속된 유튜버가 한 달에 올리는 동영상 조회수다. 국내 유튜브 트래픽의 약 10~15%가 소속 유튜버를 통해 나온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장삐쭈, 떵개떵, 라온 등 구독자 100만 명 이상의 굵직한 유튜버가 소속돼 있다. 활동명 ‘도티’로 잘 알려진 나희선 이사와 함께 회사를 국내 대표 MCN 기업으로 키워낸 이필성 샌드박스네트워크 대표는 “먹방 등 ‘K컬쳐’에 대한 해외 시청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국내서 키운 노하우를 토대로 중국 등 해외 시...

내가읽은책

방문자수

전체 : 1,432,533
오늘 : 126
어제 : 361

페이지뷰

전체 : 38,451,203
오늘 : 674
어제 : 2,873
counter
XE Login